로그인 | 처음으로 | 기사입력 | 리포터(선교기자) 가입 | KCM 홈
 
   특별호 12호 바이블 웨이 [05-08]
   제375호 [05-07]
   제374호 [10-30]
속보(긴급기도제목)
선교현장
선교소식
선교단체
푸른섬선교정보
AFMI
교계, 문화
오피니언
목회, 신학
 설교
 예화
 신학
 성경연구
 인물
청년, 대학생
기획, 특집
포토/동영상
해외한인교회
선교학자료
해외일반
한국일반
주앙교회
미션매거진을 만드는 사람들...
facebook 미션매거진 편집회의
섹션 목회, 신학 > 예화 등록일 2008-04-18
작성자 관리자 (admin)
진정한 자유

각국을 대표하는 열 사람이 소형 배를 탔습니다. 그런데 그 배의 수용 인원은 7명밖에 안 돼 3명은 바다로 뛰어내려야 했습니다. 먼저 영국 사람이 "여러분, 제가 대영제국의 신사도를 발휘하겠습니다."며 뛰어내렸습니다. 그 다음 미국 사람이 "세계 최강국 사람으로서 여러분을 위해 희생하겠습니다."며 뛰어내렸습니다. 그 다음 한국 사람이 벌떡 일어나더니 "대한 독립 만세!"를 세 번 외친 후 일본 사람을 뒤에서 밀어버렸습니다.
우리 민족은 아직도 일본에 대한 콤플렉스가 많습니다. 과거 35년 간 일본으로부터 자유를 빼앗겼기 때문입니다. 자유를 잃은 민족일수록 자유가 얼마나 고귀한 줄 잘 압니다. 그러기에 우리는 일본으로부터 자유 독립을 주신 하나님께 감사해야 합니다.

출처 : 소강석 목사
프린트 메일보내기
관리자 모드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