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2호] 2007년 9월 18일 (화) [지난신문]
선교학자료목회, 신학오피니언선교소식선교현장
여기는 디즈니랜드입니다.
예수님은 짧은 감동보다


  
여기는 디즈니랜드입니다. 갑자기 웅성거리는 소리가 커지더니 아이들이 벌떼처럼 몰려갑니다. 신데렐라가 등장한 것입니다. 아이들은 신데렐라의 옷자락이라도 만져 보려고 그 주변에 둘러섰습니다. 그러나 예닐곱 살쯤 되어 보이는 그 소년은 그럴 수 없었습니다. 몸이 심하게 뒤틀리는 장애를 안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소년은 형의 손을 잡고 무언가를 간절히 원하는 눈빛으로 가만히 서 있을 뿐이었습니다. 그가 원했던 것은 무엇일까요? 신데렐라의 이름을 부르며 손을 뻗치는 아이들 틈에 끼고 싶었을 것입니다. 하지만 그는 감히 다가서지 못했습니다. 그런데 잠시 후 한 걸음, 한 걸음을 사뿐히 내딛으며 신데렐라가 소년에게 다가왔습니다. 그러고는 어리둥절해 있는 소년의 얼굴에 살며시 입을 맞췄습니다.

이 이야기에서 어떤 분이 떠오르지 않습니까? 디즈니랜드의 신데렐라 공주가 아닌, 평강의 왕을 기억해 보십시오. 장애 소년이 아닌 당신과 내 이야기입니다. 두 경우 다 선물이 주어졌습니다. 두 경우 다 사랑이 나타났습니다. 하지만 신데렐라는 단지 키스만 했을 뿐입니다. 그녀는 여전히 자신의 아름다움을 가지고 떠났습니다. 뒤에 남겨진 소년의 몸은 변하지 않았습니다. 만약 예수님이 신데렐라였다면 어떻게 하셨을까요? 뒤틀린 소년의 몸뚱이는 예수님이 가지시고, 자신의 아름다움은 장애 소년에게 주셨을 것입니다. 예수님은 짧은 감동보다 위대한 것을 주셨습니다. 그분은 우리의 죄를 사하셨습니다. 그것이 바로 예수님이 하신 일입니다.

- The Gift/ 맥스 루케이도 (두란노, 2002)



[오피니언] [북한성도 간증집] 21. 성철아, 참아라!
[오피니언] 여기는 디즈니랜드입니다.
[선교현장] 2007년 8월 탄자니아 기도편지
[선교소식] 멕시코의 유까딴에서..
[목회, 신학] 예수님의 말씀 끝자리
[선교학자료] 신학의 꽃이 된 선교학
[선교학자료] 라마단 지나면 강력한 모슬렘으로 변해
[선교학자료] 무슬림의 금식인 라마단에 대해서
[선교소식] KriM, 한국선교학포럼안내
선교학자료목회, 신학오피니언선교소식선교현장
제132호 2007년 9월 18일 (화) [메인으로] [지난신문] [홈페이지]

발행처 : KCM 발행인 : 이영제 / AFMI : John Kim 편집인 : KCM

[기사제보] / [M1000 선교사 홈] [KCM 홈]
435-050 경기도 군포시 금정동 873-3 제일프라자 4층 / 전화 : (0505)838-1004 / Copyright ⓒ 한국컴퓨터선교회 All Rights Reserved

ⓒ 미션매거진은 성도의 알권리 충족과 다양한 선교정보제공을 목적으로 한국컴퓨터선교회에서 주 비정기로 발행하고 있으며, 리포터(선교기자)들이 신문제작과 구성에 참여하고 온라인을 통해서만 배포되는 사이버 매체입니다. 게재된 내용은 필자 개인의 견해이며 신문에 실린 글과 사진은 허락을 받은 후 사용할 수 있습니다.